지난 1년간

2019년에는 모두 272권을 읽었다. 읽은 페이지수는 104,896쪽. 하루 평균 287.39쪽이다. 읽는 속도가 조금은 올랐다고 생각했는데 기대보다는 못 미친다. 뭐, 매년 얘기하는 거지만 권수가 중요한 건 아니니까. 그래도 내년에는 조금 더 읽고 싶다. 2020년은 하루 더 있으니까 한 권 정도는 더 읽을 수 있지 않을까?

올 한 해는 아쉬움이 많다. 12월에 개인적으로 작은 성과를 올리긴 했지만, 그리고 그게 참 감사하긴 하지만 지난 1년간 내가 나 자신에게 행했던 일들은 이제 와 돌아보니 후회되는 일들이 많다. 겉으로는 이게 내가 원하는 거라고 나 자신을 기만하면서, 사실은 날 학대한 거나 마찬가지였지. 그래도 당시에는 좋았다. 찰나의 쾌락을 위해 장기적으로는 내 살을 깎아먹었지.

새해에는 정신 똑바로 차리고, 진짜 날 위해 살아야겠다. 특히 먹는 거. 아직도 역류성 식도염으로 고생하고 있고, 그래서 2020년의 목표는 식도염 완치이다. 즐거움을 위해서가 아니라 생존, 건강한 삶을 위해 먹자.


이웃님들. 올 한 해도 감사했습니다. 내년에도 잘 부탁드립니다. 우리 모두 행복하기로 해요~

by 달을향한사다리 | 2019/12/31 17:29 | Yujin's Book Story | 트랙백 | 덧글(4)
<<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>>